[K·mef] 방치하면 위암 위험 5.9배 헬리코박터 파일로리

건강한 사람/건강한 LIFE 2020. 8. 17. 14:46 by H월드 한국의료재단 공식블로그
Facebook Twitter Print Friendly and PDF

한국의료재단 종합검진센터 김효상 원장님이 들려주는


'의사들도 궁금해하는 헬리코박터 파일로리균'


<동영상 보러라기▲>


헬리코박터균은 조기에 박멸하지 않으면 위암 위험을 크게 높입니다. 헬리코박터균만 제거해도 위암 발생 위험이 70%나 줄어들 수 있는데 한국의료재단 종합검진센터 김효상원장님의 얘기를 통해 자세히 알아봅니다. 






건강한 사람💫
건강한 세상⭐️

한국의료재단 종합검진센터 둘러보기


●상담 안내●

○대표전화 1544-2992

○평일: 7:00~18:00

○토: 7:00~12:00


예약 및 변경

https://url.kr/JVS3Cp


카카오 챗봇

http://pf.kakao.com/_xhxdmexb/chat



관리자 | 글쓰기